News & 공지

   

PPI평화는 지난 40년간 대한민국의 배관산업 문화를 선도해왔습니다

 
 

.

.

[건설경제신문] PPI평화, '원터치 모듈화 시스템'

Writer PPI평화 Date19-01-24 00:31 Hit254.
 

 

 

 PPI평화, '원터치 모듈화 시스템''

 

기사입력 2019-01-16 05:00:14. 

 

 

 

 

아파트 화장실 오·배수관 공사 6분만에 '뚝딱'

파이프·이음관 공장서 사전 제작

포장상태로 운반·조립하면 끝

재단 오차 제로···공사비 절감

간편 시공에 인건비 대폭 줄여

LH, 주52시간제 적합사례 선정

 

 

아파트 특화 설계 바람이 불면서 화장실에 필요한 오ㆍ배수관이 다양해졌다. 그러나 시공 인력은 줄고 인건비는 느는데다 주 52시간 근무제까지 도입돼 현장의 애로사항도 늘었다. 배관 자재 생산업체 PPI평화가 개발한 ‘원터치 모듈화 시스템’은 이렇듯 변화하는 건설현장의 고민을 해결할 마스터키다. 원터치 모듈화 시스템은 기존에 1시간씩 걸리던 공동주택 화장실 오ㆍ배수관 공사를 6분으로 단축하며 한국토지주택공사(LH), 현대건설, 삼성물산, GS건설, 대림산업, 한화건설, SK건설 등의 선택을 받았다.

 

 
△파이프ㆍ이음관 공장 사전 제작… 쉽고 완벽하고 깔끔한 시공
 

이종호 회장은 “남들과 똑같이 해서는 안 되며, 제품수준이 월등해야 성공할 수 있다는 신념과 연구개발 열정이 원동력이 됐다”고 강조했다.​

원터치 모듈화 시스템은 공동주택 화장실 배관에 사용하는 한 가구 분량의 파이프와 이음관을 공장에서 가공한 후 한 팩에 담아 공급하는 시스템이다. 이전에는 화장실 오ㆍ배수관 공사를 하려면 필요한 크기별로 4m 길이 파이프와 10여 종 이상의 이음관을 가져다가 매번 길이를 측정하고 절단해 운반하는 과정을 반복했다. 어렵게 시공해도 기울기가 안 맞으면 다시 분해해서 파이프를 잘라가며 기울기를 맞추느라 시공 정확도, 완성도가 떨어졌다.

 

원터치 모듈화 시스템은 공용욕실, 부부욕실 등 공간마다 설계된 배관 길이만큼 재단해서 담아놓은 패키지만 가져다가 시공하면 된다. 이음관에 파이프를 끼우고 반 바퀴 조이면 시공이 끝난다. 비숙련자도 한 가구를 시공하는 데 6분밖에 걸리지 않는다. 파이프 절단에 필요한 도구와 자재를 준비할 필요도 없다. 불필요한 자재를 운반할 필요없이 시공에만 전념할 수 있어 시공 품질도 개선된다.

 

공사비용도 절감할 수 있다. 기존에는 현장에서 재단할 것을 고려해 5%가량 오차를 더해 파이프, 이음관 필요량을 따로 산출했다. 5%만큼 추가 자재에 대해 제조사에 반납처리를 요구해도 상품가치를 잃어 받아들여지는 경우가 많지 않다. 원터치 모듈화 시스템은 공장에서 가공하기 때문에 오차를 고려하지 않아도 돼 제작비가 절감된다. 현장 절단 시 발생하는 폐기물도 나오지 않아 처리 비용도 들지 않는다. 시공 시간을 획기적으로 단축했기 때문에 설비공사업체는 기존 인력으로 더 많이 시공할 수 있다.

 

공장에서 사전 제작하기 때문에 건설사는 현장 관리하기가 쉽다. 기존에는 자재를 하차한 후 공동주택 지하주차장에 적재해뒀다. 지하주차장 바닥은 분진이 많아 제품이 오염되기 쉽고 수레 등을 이용해 운반하면서 떨어져 파손되기도 한다. 원터치 모듈화 시스템은 포장된 상태로 운반하기 때문에 적재할 필요가 없고, 절단할 때 발생하는 사고도 없다. 유사한 자재를 혼동해 잘못 시공한 탓에 생기는 하자가 없어 입주 후 관련 민원이 발생할 걱정도 덜었다.

5단계 걸친 水충격 감소 설계

3중 원형패드 더해 진동 감축

누수 'NO' 입주후 민원걱정 '뚝'

작년 전국 100여개 단지 적용

'배관설비' 분야 혁신 이끌어


 

 
△오·배수관 기능에도 충실… 건설현장 러브콜 쇄도
 

건설사 관계자들이 원터치 모듈화 시스템으로 시공한 LH 하남 감일지구 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원터치 모듈화 시스템은 혁신적인 시공 편의성뿐 아니라 오ㆍ배수관 본연의 기능에도 충실하다. 원터치 모듈화 시스템에 사용한 ‘2040 원터치 방음배관’은 진동을 줄이고자 5단계 수충격 진동에너지 감소 설계를 반영했다. 기존 방음 이음관의 2중 구조에서 물의 충격을 받는 부위에 3중 원형 패드를 더해 진동을 줄인 것이다.

2040 원터치 방음이음관은 모든 시공현장의 요구에 대응할 수 있는 다양한 규격과 종류를 갖추고 있다. 기존에는 4m 길이 파이프 수량과 이음관 개수로 주문했으나, 원터치 모듈화 시스템은 고객이 직접 치수를 지정해 발주 가능하다. 초기 치수에서 바뀐 치수를 PPI 평화에 알려주면 자동 절단기에서 즉시 대응할 수도 있다. 또, 제조 연월을 이음관 자체에 표시해 자재의 분실, 누수 등의 하자나 제조일을 문의하고자 현장을 방문할 필요가 없다.

PPI 평화의 원터치 모듈화 시스템은 이러한 장점을 인정받아 201 8년 기준 100개 현장, 8만3000가구 물량을 공급했다. 대림산업의 용인 한숲시티(7400가구), 현대건설 서울 녹번 힐스테이트(952가구), 현대산업개발 서울 남가좌 아이파크(1061가구) 등이 대표적이다. 아울러 LH의 하남 감일지구(1250가구) 현장에도 적용됐다. LH는 원터치 모듈화 시스템을 주 52시간 근무제에 대응하고 현장 작업 여건을 개선한 ‘베스트 프랙티스(Best Practice)’사례로 지정하고 적용을 확대해갈 예정이다.

이종호 PPI 평화 회장은 “원터치 모듈화 시스템을 통해 최저임금 인상, 주 52시간 근무제, 전문 시공인력 구인난에 직면한 배관설비 분야에서 시공 효율성과 작업편의성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할 것”이라며 “국내 최대 파이프 전문기업으로써 건설사, 설비사, 시공자 모두 만족하게 하는 원터치 모듈화 시스템 확산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문수아기자 moon@
 

출처 : 건설경제

http://www.cnews.co.kr/uhtml/read.jsp?idxno=201901151038384390629